최종편집
2018-10-21 오전 9:46:00
기사
검색
[로그인] [회원가입]
회사소개 | 후원하기 | 사업영역 | 시민제보 | 취재요청 | 명예기자신청 | 광고문의 | 청소년보호정책
뉴스
태안뉴스
서산뉴스
당진뉴스
시민기자데스크
전국지역뉴스
전국핫뉴스
기획연재기사
집중이슈기사
포토&이야기
오피니언
사설
칼럼
여론광장
사는이야기
자유게시판
인사이드
인사동정
읍면동소식
상공기업소식
문화예술소식
단체모임소식
기자탐방
교육인사이드
교육소식
현장소식
칼럼
포토갤러리
포토뉴스
포토세상
독자디카포토
2018-09-19 오전 7:36:32 입력 뉴스 > 태안뉴스

‘보리새우’ 첫 방류…“新 수산자원 조성”
천수만 해역 등에 730만 마리 풀어



충남도가 새우 중 높은 몸값을 자랑하는 보리새우를 서해 연안에 처음 방류하며, 새로운 수산자원 조성에 도전한다.

 

 

도 수산자원연구소(소장 임민호)는 어업자원 조성을 통한 어업인 신 소득 창출을 위해 천수만 해역 등에 어린 보리새우 730만 마리를 방류했다고 19일 밝혔다.

 

 

보리새우는 우리나라 전 해역에서 서식하고 있으나, 도내에서는 홍성 연안을 중심으로 소량 포획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.

 

보리새우는 몸집이 크고 색깔이 화려할 뿐만 아니라, 맛도 뛰어나 회, 튀김, 구이 등 다양한 요리 재료로 사용된다.

 

 

보리새우 서식 적지는 바닥이 모래나 진흙인 수심 100m 이하 연안으로, 충남 서해 연안의 특성과 일치하고 있다.

 

이번에 방류한 어린 보리새우는 도 수산자원연구소가 지난 8월 인공부화 시켜 30여일 동안 키운 것으로, 크기는 1.2안팎이다.

지난 18일 진행한 방류에는 도내 어업인과 관련 기관·단체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.

 

 

도 수산자원연구소는 이번 보리새우 방류로 충남 서해안에서 새로운 수산자원이 조성되며, 어업인 소득 증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

 

도 수산자원연구소는 이와 함께 방류 효과 극대화를 위해 방류 해역에서의 종자 포획 금지 기간을 설정·운영키로 하고, 이 같은 내용을 어업인들에게 알렸다.

 

도 수산자원연구소 관계자는 보리새우는 대하와 가격이 비슷하거나 높은 데다, 생존력이 대하보다 강해 살아있는 자연산을 회로 먹을 수 있어 경쟁력이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.

 

이 관계자는 또 보리새우는 특히 1년 내에 20가량 성장하기 때문에 자원 조성 효과를 단시간 내 볼 수 있다라며 추후 어업인들을 대상으로 방류 효과를 모니터링 한 뒤 방류 사업 지속 여부를 판단토록 하겠다고 말했다.

가대현기자(ssinews@daum.net)

       

  의견보기
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
  의견쓰기
작 성 자 비밀번호
스팸방지  ※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(영문 대소문자 구분)를 입력하세요!
의견쓰기
(0)
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.
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.
 


방문자수
  전체 : 60,789,088
  어제 : 19,075
  오늘 : 19,228
서산당진태안인터넷뉴스 | 충남 서산시 읍내동 230번지 2층 | 제보광고문의 TEL 041-665-0405  FAX 041-666-0405
회사소개 | 후원안내 | 개인정보보호정책 |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9. 3. 12.| 등록번호 충남 아 00056 호
발행인:문경순 편집인:박영웅 | 청소년보호책임자 문경순
Copyright by ssinews.co.kr All rights reserved. E-mail: ssinews@daum.net